본문 바로가기

기타/후기

2021 카카오 추천팀 겨울 인턴 합격 후기

728x90
반응형

 

2021 카카오 추천팀 겨울 인턴(개발)에 합격했다. 

여러 후기나 주변 분들에게 도움을 많이 받았기 때문에 나도 후기를 써보려고 한다. 

아직 입사를 하진 않았기 때문에 내부 업무에 대해선 나 또한 아직 모르고, 또 코테 문제 등 자세한 내용은 언급할 수 없기 때문에 내용이 다소 짧을 수도 있다.  

 

(많은 도움을 주신 zinc님, raararaara님 감사드립니다.... orz)

 

  1. 인턴 지원

 

우선 이번 인턴십은 지원 공고가 예전보다 꽤 늦게 올라왔다. 예전대로라면 11월 초에 공고가 올라와야 했기 때문에 11월부터 매일 카카오 영입 사이트를 확인했지만 중순까지 올라오지 않았고, 또 가을 인턴을 모집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에도 모집하지 않는다고 생각해서 마음을 접었었다. 

 

미리 인턴십의 존재에 대해서 알고 있었기 때문에, 군 복무가 끝나는 시기에 맞춰 인턴십에 지원하고, 만약 합격한다면 그 후의 과정까지 계획을 나름대로 세워놨었다.

하지만 그 계획이 시작도 전에 사라졌기 때문에 다른 계획을 준비 중이었는데, 우연히 들어가 본 영입 사이트에 딱 당일에 올라온 따끈따끈한 공고가 있었다. 

 

https://careers.kakao.com/jobs/P-12261

 

카카오 영입

2021 카카오 추천팀 겨울 인턴 모집 (개발) / 테크 / 인턴

careers.kakao.com

 

약간의 당황스러움과 함께, 그래도 모집해서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처음은 서류 접수로 시작한다. 아마 경력직 채용과 동일하게 제출하는 것 같은데, 경력 사항과 포트폴리오, 자기소개 항목밖에 없었다. 나는 경력도 없고 딱히 작성할만한 포트폴리오도 없었기 때문에 자기소개만 작성하여 제출하였다.

서류를 바로 평가하는 것은 아니고, 지원자에게 모두 1차 코테의 기회를 주는 것 같다. 

 

 

  2. 1차 코딩테스트

 

1차 코딩 테스트는 4시간 5문제로 구성되어 있다. 해커랭크에서 진행했고, 문제는 모두 영어로 구성되어있다. 

문제의 자세한 내용은 언급할 수 없지만, 알고리즘 4문제와 SQL 1문제로 구성되어 있었다. 참고로 문제 유형은 매 인턴십마다 동일하지는 않은 것 같다.

 

문제 난이도는 백준 기준으로 대략 이 정도 되는 것 같다.

 

1. 실버 5

2. 프로그래머스 level 3 (SQL)

3. 실버 1 ~ 골드 5

4. 골드 4

5. 골드 1 ~ 플래 5 

 

사실 문제 티어가 그렇게 낮은 편은 아니지만, 알고리즘 문제를 많이 풀어본 사람이라면 대부분 꽤 익숙한 유형이라 체감 난이도는 좀 더 낮고, 나 또한 약 1시간 반 정도 소모해서 5문제를 모두 해결했다. 

 

 

 

  3. 2차 코딩테스트

 

2차 코딩테스트는 6시간 2문제로 구성되어있었고, 역시 해커랭크에서 진행되었다. 

일반적인 코딩테스트 문제는 아니지만, 역시나 문제에서 제시된 내용을 제대로 구현할 수 있는 '프로그래밍 실력'이 제일 중요할 것 같다. 물론 어느 정도 AI에 대한 사전 지식이 있다면 도움이 될 것 같고, 나 또한 사전 지식이 전혀 없었다면 많이 어려움을 겪었을 것 같다. 

 

두 문제 중 한 문제는 30분 만에 해결했지만, 나머지 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거의 5시간이 걸려서 시험 종료를 약 20분 정도 남기고 모두 해결했다. 

괜히 더 복잡하게 해결하려다가 결국 3시간 넘게 작성하고 디버깅하던 코드를 싹 지우고 처음부터 새로 작성해서 종료 시간이 다되어 갈 때 겨우 해결했다. 충분히 빠른 시간 내에 해결할 수 있었는데, 많이 말렸던 것 같다.

마지막엔 정말 손이 떨릴 정도로 열심히 타이핑을 했던 기억이 있다. 

 

 

사실 2문제 모두 해결했을 때 면접은 충분히 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은 했는데, 1문제를 해결한 분이 불합격했다는 소식을 들으니 시간이 1시간만 짧았더라면 합격했을지 장담을 못할 것 같다... 

 

 

  4. 면접

 

코로나로 인해 면접은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그리고 내가 본 첫 기업 면접이기도 하였다.

그래서 긴장도 되게 많이 되고 걱정도 많이 되었다. 첫 면접이 카카오 면접에 비대면 면접이라니... 이를 위해 웹캠도 샀다...^^

면접관님은 두 분이 들어오셨고, 45분 정도 진행 예정이었는데 약 50분 정도 진행했다. 

 

면접 시간을 내가 정할 수 있다는 점이 역시 카카오인가 싶었다. 사실 다른 면접을 본 적이 없어서 비교할 순 없지만, 면접 전이나 면접 중에 여러모로 되게 지원자들에게 배려를 많이 해준다는 걸 느낄 수 있었다. 

 

그리고 면접은 대부분 코딩테스트의 연장선이었다. 따라서, 알고리즘 관련 내용은 나름대로 잘 답변할 수 있었지만, AI 분야에 대해서는 잘 답변하지 못하거나 아예 모른다고 답변한 질문도 있었다. 어느 정도 대비는 했지만, 역시 질문은 항상 내가 모르는 부분에서 나오는구나 싶었다. 사실 그렇게 딥한 내용은 아닌 것 같긴 했지만... 물론 공부했던 부분에 대해서는 그래도 최선을 다해서 답변을 했다. 

 

사실 AI 지식을 제외한 나머지 부분은 단기간에 준비해서 대비하기는 쉽지 않을 것 같다. 알고리즘 문제를 많이 풀어보고, 효율적인 방법이나 다른 방식으로 풀면 어떨지, 문제의 특정 조건이 변화되면 어떻게 해결할지 등을 평소에 많이 생각해보는 연습이 필요할 것 같다. 

또, 결국 면접에선 이를 논리적으로 설명하는 게 제일 중요한데, 확실히 알고리즘 캠프 강사를 했던 경험이 정말 많이 도움되었다. 면접관님도 그런 부분에서 칭찬을 해주셨다. 

 

 

  5. 합격

 

 

사실 면접을 썩 잘 보지 않았다고 생각해서 정말 반반이라고 생각했는데, 다행히 합격을 했다....!!

 

인턴 전형 기간 내내 공고에 올라온 일정을 하루도 지키지 않은 적이 없었기에, 발표날 긴장되는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었다. 메일이 오면 여는 게 굉장히 무서웠을 것 같았는데, 메일 제목이 "인턴 합격을 축하합니다!" 여서 바로 스포(?)를 당했다. 인턴이긴 하지만 그래도 꿈꾸던 기업에서 일을 할 수 있다는 것에 매우 설레고 기쁘다. 

아마 원격 근무로 진행될 것 같아서, 판교 오피스에 못 가보는 게 조금 아쉽긴 하지만 주어진 2달 정말 후회 없도록 열심히 임해야겠다. 

 

 

728x90
반응형